TTA 한국 정보통신기술협회

통합검색
  • 국내학술논문 KISS
  • IT종합정보데이터베이스
  • 해외표준정보
  • 학술데이터베이스
  • 글로벌트렌드DB
  • ATLAS동향정보
Home ㆍ자료마당ㆍTTA 간행물ㆍ ICT Standard Weekly

ICT Standard Weekly

TTA 신규용어 소개

위클리자료 상세보기
인공 지능

New Template 인공 지능, 人工知能, Artificial Intelligence, AI

컴퓨터로 구현한 지능 또는 이와 관련한 전산학의 연구 분야.

인공 지능은 사람 또는 동물의 지능이 컴퓨터로 모사될 정도로 세밀하고 정확하게 표현될 수 있다는 생각에 기반을 둔다. 지능에 대한 정의와 마찬가지로 인공 지능에 대해서도 다양한 정의가 존재한다. 인공 지능의 방법과 관련된 탐색, 논리 및 추론, 지식 표현, 계획, 학습 등 세부 분야에 대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고, 자연어 처리, 컴퓨터 비전 및 패턴 인식, 로보틱스 등의 분야에서 응용된다.
최초의 인공 지능 연구로 1943년 워렌 맥컬로치(Warren McCulloch)와 월터 피츠(Walter Pitts)가 제안한 인공 뉴런(neuron) 모델을 들 수 있다. 인공 지능이라는 용어는 1956년 미국 다트머스 대학(Dartmouth College)에서 열린 워크숍 제안서에서 존 매카시(John McCarthy)가 처음 공식적으로 사용하였다.
1950-60년대 초창기의 인공 지능 연구는 정리(theorem) 증명과 게임 등의 분야에서 놀라운 성과를 거두었으나, 이후 과도한 기대에 따른 실망과 쇠퇴, 그리고 새로운 모델 및 이론의 개발 등이 반복되었다. 1970-80년대에는 전문가 시스템(expert system)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였으며, 1980년대 중반 역전파 알고리즘(backpropagation algorithm)의 재발견 이후 인공 신경망(ANN: Artificial Neural Network) 모델에 대한 연구가 활발해졌다. 1990년대의 인공 지능 연구는 통계학, 정보 이론, 최적화 등 다양한 분야의 방법들을 활용하게 되었으며, 학습 이론 등 굳건한 이론적 토대를 갖추게 되었다. 2000년대 들어 대규모 데이터를 이용한 기계 학습이 활발히 연구되었으며, 체스, TV 퀴즈 쇼 참가 및 운전 등의 작업에 적용한 인공 지능 기술이 사람과 대등하거나 더 우수할 수 있음을 입증하였다. 2010년대 이후 컴퓨터 하드웨어와 학습 알고리즘의 발달은 심층 기계 학습(deep learning) 모델의 구축을 가능케 하였으며, 이에 기반해 바둑 및 사진상의 객체 인식(object recognition) 등에서 사람보다 뛰어난 컴퓨터 프로그램이 개발되었다.
현재 인공 지능 연구는 음성 인식, 바둑 등 특정한 분야에서 좋은 성과를 보이고 있으나, 아직 사람과 같은 지능을 갖추지는 못하고 있다. 예를 들어, 사람과 대화하며 동시에 바둑도 둘 수 있는 인공 지능 에이전트는 아직 개발되지 못하였다. 한편, 특정한 작업에만 적용될 수 있는 인공 지능 시스템이 아니라, 생각하고, 학습하고, 창조할 수 있는 범용 기계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는 사람 수준(human-level) 인공 지능 또는 범용 인공 지능(AGI: Artificial General Intelligence)에 대한 연구도 이루어지고 있다.
이전 백홀
다음 범용 인공 지능

TTA SERVICE

top